Press "Enter" to skip to content

BBWA 여성회 제 9대 10대 회장 이·취임식

난 1월 20일 라스베이거스 Westgate 호텔에서 올해로 20주년이 되는 BBWA의 제10대 신임 회장의 취임식 및 9대 회장의 이임식이 거행되었다. 여느 때처럼 이번 행사도 전국 각지 회원들의 높은 참여도와 끝도 없이 배달되는 화환으로 인해 행사장은 풍성하고 아름다운 잔칫집이 되었다.

BBWA 여성회 이·취임식은 여느 행사와 마찬가지로 격식이 지켜지는 행사였지만 여성회원들의 온화함으로 딱딱하지만은 않은 따듯한 분위기를 만들어 내었다. 1부는 지난 2년 여성회를 맡아 이끌어온 이은희 회장의 이임사, 배정주 이사장의 이임사에 이어 신임회장 나금자 회장의 취임사 순으로 진행되었다.

나금자 회장은 취임사에서 “저 혼자 만으로는 부족합니다. 오로지 회원님들만 의지하고 믿으니 도와주십시오. 역대 회장님들, 임원진 그리고 고문님들께서 특별히 관심을 갖고 도와주십시오.” 라며 겸손함으로 회원들과 임원들의 협력을 끌어냈다. 또한 나회장은 “기존에 실시해 왔던 프로그램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활력소를 불어넣는 새로운 아이디어를 개발하는데 집중하고자 합니다.”라면 앞으로 2년의 행보를 알렸다.

지난 2년 BBWA를 건실하게 이끌어온 이은희 이사장은 이임사에서 “회장으로써 얻었던 경험을 토대로 앞으로 이사장으로 나금자 신임회장님께서 협회의 발전을 위해 전력을 다하실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드립니다”라며 새로운 다짐으로 이사장으로써의 첫발을 내딛었다.

2부에서는 조지아에서 초대를 받아 참석한 김은호 UGBSA 회장, 이은희 이사장 외 5명의 고문과 함께하는 건배가사 이어졌다. 이 번 건배사는 기존의 틀을 깨고 삼행시로 건배사를 대신함으로써 유쾌한 순간을 자아 내기도 하였다. 가장 인기 있던 건배사로는 임애춘 고문의 감나무 (사하며 누며 조건 사랑하자)였다.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