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 "Enter" to skip to content

한흑 문화교류, 문화이해가 화합의 열쇠다

한국문화 소재로 흑인 고객들과 펼친 Beauty Festival

조지아애틀랜타 뷰티협회(회장: 김일홍)가 주최한 2016 Beauty Festival이 지난 4월17일 애틀랜타 인근 클레이튼 카운티의 아트 퍼포밍 센타에서 화려하고 웅장하게 열렸다. 이번 조지아애틀랜타 뷰티협회가 처음으로 흑인사회에서 개최한 Beauty Festival에서는 흑인 커뮤니티의 지도자들 및 우리의 주고객들인 흑인들이 참석하여 서로 화합하고 소통하는 자리로 만들었다.

2 Beauty Festival 2016   5 Beauty Festival 2016

4 Beauty Festival 2016   7 Beauty Festival 2016
이날 약 2시간에 걸쳐 진행된 행사에서는 김미경 무용단의 화려하고 멋있는 한국의 전통춤과 오케스트라의 감미로운 연주, 밀알 선교합창단의 아름다운 화음 그리고 판소리와 함께 펼쳐진 국기인태권도의 격파술에 참석한모든이들이 감동과 놀라움을 나타내었으며 특히 한국의 전통춤을 처음대하는 현지인들은 화려한 한국의 의상과 멋에 아낌없는 환호와 박수갈채를 보내주었다.

김미경 무용단의 김미경 단장은 뷰티서플라이 가게를 운영하면서도 바쁜 시간을 쪼개어 단원들을 모집하고 약 1년 동안 직접 행사를 준비했다. 이 과정에서 국악에 전혀 무지했던 단원들을 준 프로로 양성 시켜 이번 행사에 한치의 차질도 없이 진행하는데 커다란 역할을 하였다.

조지아애틀랜타뷰티협회 김일홍 회장은 “이8 Beauty Festival 2016번 행사에서 멋지고 좋은 공연을 펼쳐준 공연팀 전부에게 감사하다”고 말하고 “이번 행사를 계기로 앞으로도 한국의 전통문화와한국의 발전상을 미국 사회에 알리는 한편 고객들과도 호흡을 같이하여 뷰티서플라이 비지니스의 활성화 및 안전에 커다란 도움이 될것이다”라고 강조 하였다.

마이크 글램튼 주하원의원은 “놀랍고 풍부한 역사를 가진 한국문화 공연을 통해 커뮤니티 사이의 차이를 좁히려는 조지아애틀랜타 뷰티협회의 노력에 경의를 표한다”고 축하의 말을 전했다.

또한 협회에서는 이번행사에 성원과 함께 후원하여 주신 모든 업체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참석한 모든 사람들에게 선물과 함께 추첨을 통하여 경품도 나누어 주었다. 조지아 협회는 Beauty Festival을 정례화하여 매년 개최할 것이라고 밝혔다.

 

Comments are closed.

Mission News Theme by Compete Themes.